마귀까지 대적할 힘이 내게 있는가?

차명훈 목사

2020-12-22

성경묵상의 나눔: 베드로전서 5:8-14

오늘 말씀에서는, 심지어 마귀에게까지도 믿음에 굳게 서고 맞서고(9절), 잠시의 고난이니 굳세고 강하게 하여 이겨내고(10), 끝까지 은혜 안에 든든히 서라(12)고 하신다.

우는 사자와 같은 마귀의 공격은 성도 앞에 닥치는 최고의 연단이라 할 수 있다. 은근하고, 끈질기게 집요하고, 큰 두려움을 주고, 깜박 속여 성도를 넘어뜨리는 것이 마귀의 궤계이다.
이것 저것 세상 속의 어려움은 이겨낸다 하나, 과연 내가 마귀의 궤계와 공격을 감당해 낼 수 있을까? 그래서 오늘 말씀을 주신다.

마귀에게 믿음으로 대면함은 내가 아닌 예수께 생사를 철석같이 맡기고 전진하는 것이다.
고난을 감내함은 내가 아닌 주님이 피할 길, 이길 힘을 주심을 경험하여 한 순간 한 순간을 넘어가는 것이다.
은혜 안에 서는 것도 내가 아닌 오직 예수로 새생명을 얻었음을 고백하며 살아도 주를 위해, 죽어도 주를 위해, 주인되신 주가 내 안에 계심을 선포하며 살아가는 것이다.

이렇게 살아가는, 예수 안에 있는 나를 마귀가 어떻게 이겨내겠는가? 마귀는 단지 위협의 그림자일 뿐이다. 권세와 능력과 종말의 주권자이신 주님 앞에, 살아계신 예수를 내 안에 모시고, 당당하게 일어서고, 뒷걸음치지 말고 “은과 금은 없지만 내게 있는 예수의 이름!”을 붙들고, 선포하며 앞을 향해 전진해 나가자.

​벤살렘 한인 연합감리교회
Bensalem Korean UMC

215 639 1320

bkumc91@yahoo.com

Sunday 10 am English Worship

Sunday 11:30 am Korean Worship

 

2820 Mechanicsville Rd

Bensalem, PA 19020

  • White Facebook Icon

@2023 by Bensalem Korean UMC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