하나님의 밑그림까지 바라보자

차명훈 목사

2020-06-26

성경묵상의 나눔: 시편130:1-131:3

화가가 그림을 그릴 때에는 스케치를 비롯한 밑그림이 있고, 그 위에 그리는 덧그림이 있다. 잘 보이지 않는 그 밑그림이 그림에 생명력을 주고 생동감느끼게 하고 복사판과는 전혀 다른 가치를 주는 것이다.

신앙생활도 밑그림까지 바라보는 것이다. 현재의 겪는 일과 문제들, 시련과 아픔 속에서도 하나님의 밑그림, 그 계획과 인도하심을 볼 수 있어야 하는 것이다. 그러기에 한 사람의 신앙은 시련 속에서 그 진정성이 나타나게 된다.

시련을 거뜬하게 이겨내는 엄청난 능력은 아니라도, 끝까지 끈질기게 주님을 의지하는 것이 살아있는 신앙이다. 믿음의 삶에서 흔들리는 그대들이여, 내가 주를 바라보는 영적 시력이 닫히면 죽은 신앙이 될 수 있음을 스스로 경계하자!

본문에서 여러번 ‘바라본다’는 표현이 나온다. 성경의 바라봄은, 결코 포기하지 않고 믿음의 눈으로 주를 끝까지 신뢰함을 말한다.

# “내가 주께 부르짖습니다(1, 2)” - 기도는 마음으로 믿고, 입으로 시인하며 주와 대화 속에 더욱 주를 바라보는 도구이다.

#“주의 말씀을 바라는도다(5)”- 말씀은 오늘도 손에 들고, 입으로 묵상하며, 닥친 문제들 속에 주의 약속을 선포하며 세상을 바라보는 도구이다.

# “여호와의 인자와 풍성한 용서를 바랄지어다(4, 7, 8)” - 주의 속량, 용서는 빗나가는 나의 삶의 방향을 바로잡게 해주시고, 바르게 바라보게 하시는, 때로는 야단치시고, 때로는쓰다듬어 주시는 사랑의 다루어주심이다.

# “지금부터 영원까지 주를 바랄지어다(131:3)” - 영원을 바라봄은 미래의 승리자, 결과의 주관자이신 주님편에 서서 오늘을 기다릴줄 알고, 참아낼 줄 아는 소망이라는 능력이다.

잠깐의 바람은 누구나 가질 수 있다. 그러나 끝까지 바람은 믿음의 사람들에게 주신 선물이다. 믿음은 바라봄의 실상이니 오늘도 제대로 하나님의 밑그림까지 믿음으로 보고 말하며 살아가자.

​벤살렘 한인 연합감리교회
Bensalem Korean UMC

215 639 1320

bkumc91@yahoo.com

Sunday 10 am English Worship

Sunday 11:30 am Korean Worship

 

2820 Mechanicsville Rd

Bensalem, PA 19020

  • White Facebook Icon

@2023 by Bensalem Korean UMC.